default_setNet1_2

전남체고 김지인, 제102회 전국체전 펜싱 동메달 획득

기사승인 2021.10.11  13:41:19

공유
default_news_ad1

- 부산 출신 펜싱 위해 전남으로 유학, ‘금보다 값진 동’

   

제102회 전국체육대회가 지난 8일 경북 구미시에서 개막해 순항하고 있는 가운데 펜싱 전남대표 김지인(전남체고 1학년) 선수의 사연이 화제다.

김지인 선수는 대회 이틀째 펜싱 여자고등부 에뻬 종목에 출, 1학년임에도 불구하고 선배들과 당당히 겨뤄 영예의 동메달을 획득했다.

김 선수는 부산 개림중학교에 입학하자마자 선생님의 권유로 펜싱을 시작했으나 3학년이 되던 해 학교의 사정으로 펜싱부가 해체되는 어려움을 겪었다.

운동을 지속하기 위해 펜싱을 육성하고 있는 다른 학교로 전학을 갔지만,고등학교 진학을 앞둔 시점에서 또다시 시련이 찾아와 부산 지역에는 더 이상 여고 펜싱(에뻬) 종목을 육성하는 학교가 없었던 것이다.

그러나 이런 어려운 상황도 펜싱을 향한 김지인 선수의 열정을 막을 수는 없었고 자신의 꿈을 지속하기 위해 태어나 처음으로 가족들과 떨어져 전남체육고등교로 진학해 1년도 채 안돼 전국체전 동메달이라는 값진 성과를 거뒀다.

김지인 선수는 “부모님처럼 작은 것 하나까지 세심하게 돌봐주시는 학교 선생님들과 가족같이 따뜻한 팀 분위기가 학교에 빨리 적응해 운동에 전념할 수 있게 해줬다.”고 말했다.

 

이소영 기자 i-wbc@hanmail.net

<저작권자 © WBC복지TV전남방송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