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코로나19로 고생하는 분들께 써달라” 여수 익명 기부자

기사승인 2020.03.24  15:35:49

공유
default_news_ad1

- 백 원짜리 오백 원짜리 동전 5만 2000원 놓고 사라져

   

코로나19로 전 국민이 어려움을 겪고 있는 가운데 여수시 둔덕동주민센터에 익명의 기부자가 나타나 따뜻함을 더하고 있다.

23일 마스크를 쓴 60대 여성으로 추정되는 익명의 기부자가 백 원짜리와 오백 원짜리 동전 5만 2000원을 놓고 사라졌다.

한려아파트 주민으로 추정되는 익명의 기부자가 전달한 손편지에는 “코로나19로 고생하는 분들께 써주세요. 얼마 안됩니다. 수고하세요.”라고 적혀 있었다.

강행숙 둔덕동장은 “모두가 어려움을 겪고 있는 시기에 따뜻한 마음을 보내주신 익명의 기부자에게 감사한다”며 “복지사각지대에 놓인 어렵고 힘든 분들을 위해 사용하겠다”고 말했다.

 

이순상 기자 feel6650@naver.com

<저작권자 © WBC복지TV전남방송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